"> ');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초 절정 섹시 여전사 셀린느의 인정사정 없는 무자비한 참살극이 다시 펼쳐진다/영화:언더월드: 블러드 워 (Underworld: Blood Wars-2017)

영화 이야기

by copyman 2016. 10. 17. 14:54

본문

반응형

초 절정 섹시 여전사 셀린느의 인정사정 없는 무자비한 참살극이 다시 펼쳐진다.

 

영화:언더월드: 블러드 워

(Underworld: Blood Wars-2017)

 

 


 

5년 만에 다시 출격하는 벰파이어와 라이칸 늑대인간들의 처절한 전쟁 언더월드 5

섹시 여전사 셀린느의 초 절정 액션이 넘쳐나는 영화 언더월드의 5탄인 블러드 워가 나옵니다

많은 액션 영화가 그러하듯 단순하고 기본적인 스토리, 여러 종족간의 잔인한 전쟁 스토리

그리고 무자비한 초절정 매력 섹시미로 무장한 주인공 벰파이어 여전사(케이트 베킨세일)의 

통쾌한 화려한 파격 액션이 관객이 긴장감 넘치는 액션을 맛보게 하며 펼쳐집니다

2003년 첫 편이 제작되고 그 후로 계속 인기를 얻으면서 제작되어온 언더월드 영화 시리즈

과연 언더월드4의 흥행을 이어갈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영화:언더월드블러드 워

(Underworld: Blood Wars-2017)



 

언더월드 전쟁은 계속된다, 그녀에겐 자비란 없다 여전사 셀린느의 또 한번의 출격.


 

줄거리 스토리

라이칸족의 새로운 리더 마리우스가 등장하면서 벰파이어와의 전쟁이 새로운 국면에 들어선다

지하세계의 기나긴 두 종족간의 전쟁은 끝나지 않고 계속된다. 치명적인 매력과 

능력의 소유자, 벤파이어 여전사 셀린느(케이트 베킨세일)의 피가 이 모든 전쟁의 

중요한 열쇠가 된다. 새로운 능력을 습득하고 강력히 업그레이드된 그녀는 기나긴 

여정을 다시 시작해야 한다. 과연 이번에는 그녀가 이 기나긴 벰파이어와 라이칸 

전쟁을 끝낼수 있을까..어떤 결말이..






 거부할 수 없는 매력 섹시 여전 사 앨리스의 마지막 여정 /레지던트 이블: 파멸의 날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