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전세계 입맛을 사로잡 맛있는 햄버거 이야기

 

 



 

시원한 콜라와 함께 찾게 되는 푸짐한 햄버거

 

누구나 일년에 몇 번쯤은 먹게 되는 햄버거. 입맛이 없을 때나 간편하고 

비교적 저렴하게 배고픔을 해결하기 위해서 자신이 좋아하거나, 추천 햄버거

햄버거 순위를 검색하고, 각 매장마다 하는 햄버거 행사를 알아보게 되고, 햄버거 할인

그리고 햄버거 칼로리에 대해서 잠깐 생각해보면서 세상에서 제일 맛있을 것 같은 

육즙가득한 햄버거 패티가 들어있는 햄버거를 찾게 됩니다.

 



 


영화관에서 재미있는 추천 최신영화를 보고 난 뒤 햄버거 만들기가 진행되는 

여러 햄버거 매장을 둘러보면서 거부할 수 없는 신선한 상추, 양파

각 패스트 푸드의 영업비밀을 간직한 고소하고 졸깃한 햄버거패티가 들어간 기름진 맛의 

맛집 햄버거를 찾는 사람이 많습니다.




멋진 영화를 상영하는 영화관람실의 출구를 나서는 영화관람객들을 

맥도널드같은 패스트 푸드 햄버거가게들이 즐비한 푸드코트로 향하게끔 하는 것은 

전세계 영화관들불변의 마케팅 전략이죠. 두 시간 가까운 박진감 넘치는 영화를 본뒤 

밀려오는 배고품으로 인하여 사람들은 특유의 기름진 고소한 냄새를 풍기는 

예쁜 햄버거 포장지에 싸져 있는 햄버거의 유혹을 떨쳐버릴 수 없는 것이죠

 


 

거부할 수 없는 맛의 햄버거 패티를 가진 

햄버거 이야기 역사 스토리


 

햄버거의 역사  확실하지는 않지만 함부르크에서 비롯한 음식이라 

그렇게 불리게 됬다는 설이 유력합니다. 1900년대 초에 많은 사람들에게 팔 수 있는 

빠르게 제조할 수 있는 빵 사이에 고기패티를 끼워서 샌드위치형식으로 팔기 시작한 것이 

햄버거의 시초라 하네요.






지금은 빵사이에 패티, 온갖 채소가 들어가 있지만 햄버거의 제일 중요한 부분은 역시 빵과 갈을 고기를 구운 햄버거패티 그리고 맛을 배가시키는 햄버거 소스가 맛을 좌우하는 요소입니다.



지금은 햄버거하면 대명사처럼 떠올리는 것이 맥도날드이지만 1920년대 초 

화이트캐슬이라는 식당이 햄버거를 상품화해서 팔기 시작했습니다.

한국에 햄버거가 알려지기 시작한 것은 한국전쟁당시 미군들이 가져온 햄버거가 시초가 되었었죠.


 

시중에 파는 햄버거가 여러 가지 인공조미료 등이 들어가서 자신의 입맛에 안 맞는다면 

햄버거 행사, 햄버거 순위, 햄버거 칼로리 등을 걱정해가면서 매장을 찾아다니는 대신,

집에서 직접 신선한 고기로 햄버거 패티 만들기를 하여서 굽고 빵을 준비하여서 

자신만의 햄버거를 만드는 것도 좋은 도전일것 같습니다.




  반려동물의 이중생활을 파헤친다- 마이펫의 이중생활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다양한 copyman

다양한 주제를 다루는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