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막 따라 스페인어 번역해보기. 천연두 바이러스

막따라 스페인어 번역

by copyman 2015. 10. 20. 15:37

본문

반응형

막 따라 스페인어 번역해보기


El viejo virus que desapareció y volvió como potencial arma apocalíptica

오래된 바이러스는 사려졌지만 소름 끼치게 무섭고 강력한 무기로 돌아왔다.


 Hace 40 años, se registraba el último caso de viruela común por contagio natural. Desde entonces, sólo se guardan muestras vivas del terrible virus en dos laboratorios, uno en Estados Unidos y otro en Rusia. Y se lo considera una potencial arma biológica.

40년전, 자연적인 감염으로 인한 마지막 보통천연두 환자 케이스가 기록되었다. 그때부터, 오직 미국 러시아의 실험실에 무서운 바이러스들의 셈플들을 보관한다. 이것들은 강력한 무기로 간주되고 있다.

 


La nena Rahima Banu recibió en 1975 una atención inusitada para los habitantes de la isla Bhola, en Bangladesh, más bien acostumbrados a ser olvidados por el mundo. Una delegación de la Organización  Mundial de la Salud la visitó en octubre de 1975 a su casa, en uno de los lugares más pobres del planeta. La atención estaba justificada. Rahima sufría por la viruela y tuvo un raro privilegio: fue la última persona del planeta, al menos bajo registro, en contagiarse naturalmente de Variola minor, la forma más común y agresiva del virus. El mensajero de la muerte, un enemigo de la humanidad desde el comienzo, fue derrotado completamente con Rahima. Pero no desapareció del todo, sino que se convirtió en un fantasma con forma de arma biológica.

스페인어 번역-스페인어 배우기


Rhhima Banu라는 소녀는 1975 세계적으로 잊혀지고 있던 방글라데시의 Bhola 섬의 주민들에게는 예사롭지 않은 주목을 받았다. 세계보건기구 대표단이 1975 10 세계에서 제일 가난한 장소 중에 한곳에 있는 그녀의 집을 방문하였다. 그들의 방문은 정당한 것이었다.  Rahima 천연두를 앓고 있었는데 평범하지 않은 특별함을 가지고 있었다: 제일 평범한 형태이면서 공격적인 바이러스인 Variola minor 에 의해서 자연적으로 전염된 공식기록에 의한 지구의 마지막 사람이었다. 시초부터 인류의 적이었던 죽음의 메신저가 Rahima 함께 완전히 없어진것이다.  그러나 완전히 사라지지 않고 화학무기 형태의 유령으로 변하였다.

 

                                                                                  자료: 남미 clarin 신문









스페인어 통역/스페인어 번역 문의:mensaje1220@daum.net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