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위의 사소한 시비로 시작된 분노의 공포테러이야기를 담은 영화 언힌지드(Unhinged)

<글래디에이터>의 영원한 영웅 러셀 크로우가 악역으로 변신해 압도적인 연기로 

관객들에게 숨막히는 공포를 주고, 우리 주변 일상 생활에서 일어날수 있는 

모두가 공감 할 수 있는 보복 운전을 소재 모티브로 한 스토리가 영화의 관전포인트.




사소한 도로 위의 시비로 시작된 공포의 테러


영화: 언힌지드

Unhinged-2020




줄거리 스토리


차가 막히는 월요일 출근시간. 아들을 학교에 데려다 주고 출근해야 하는 

레이첼(카렌 피스토리우스) 마음이 급하고 초조하다. 꽉 막힌 도로 가운데서 

앞 차가 움직이지 않자 짜증이 나기 시작한 레이첼

결국 그녀는 급한 마음에 신경실적으로 경적을 울리며 앞차를 재촉하게 되는데

곧 이어 그녀가 울린 경적 때문에 분노한 앞차의 운전자(러셀 크로우)가 

그녀에게 다가와 사과를 요구하는데

그냥 도로위에서 일어날수 있는 사소한일이라 여긴 레이첼은 그를 무시한 체 그곳을 벗어난다

그렇게 분노가 폭발된 그 차의 운전자는 그녀를 따라오기 시작하는데

도로 위에서 시작된 사소한 시비가 가족의 생명까지 위협하게 되는 

엄청난 공포의 테러로 변할수 있다는 것을 아무도 몰랐다과연 어떤 반전의 결말이…(영화: 언힌지드)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다양한 copyman

다양한 주제를 다루는 블로그

댓글을 달아 주세요

', 'auto'); ga('send', 'pageview');